위안부 할머님들의 손글씨를 폰트로 제작해서 사용하고 있다고 합니다.

그분들이 이세상에 남길 수 있는 유산과 같은 것이 될 것 같습니다.

이런 좋은 생각을 하는 사람이 많아지면 좋겠습니다.

그럼 참으로 행복하고 좋은 세상이 될 것 같으니까요


생각만 해도 뭉클해지는 그분들의 글씨들입니다.

열심히 쓰고 계시는 할머님의 모습만 봐도 눈물이 글성글성해지네요^^


그래서 저도 나비레터에 후원을 신청했습니다.

이미 많은 분들이 후원을 해주시고 답글도 달아주시고 하셨네요


할머님들이 오래오래 건강하게 그리고 평안하게 사셨으면 좋겠습니다.





'----- 이모저모--- > 유쾌&수다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그늘 속에 해시계  (0) 2016.11.07
60년의 세월을 함께했습니다  (0) 2016.11.04
나비레터 - 위안부 할머니들의 손글씨  (0) 2016.09.14
역시 공부는  (0) 2016.08.13
우와 삼겹살이...  (0) 2016.07.22
3일동안 핸드폰없이...  (0) 2016.07.14
Posted by 대소니

댓글을 달아 주세요